홍성군, 지역 특화형 정책 개발 속도
홍성군, 지역 특화형 정책 개발 속도
  • 최현구 기자
  • 승인 2019.08.20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최현구 기자] 홍성군은 주민이 행복하고 건강한 건강도시 기반마련을 위한 지역 특화형 정책 개발에 속도를 내고 있다.

우선 도시화가 급속히 진행 중인 내포신도시의 주민 건강관리 수요 충족을 위해 사업비 38억원을 들여 홍북읍 일원에 건강생활지원센터를 건립할 계획이다.

지하 2층, 지상 3층으로 건립할 예정이며 지역통합 건강증진 사업에 명시된 금연, 절주, 심뇌혈관, 치매 등 13개 사업 분야를 수행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군은 지난해 부지매입을 완료했으며 국비확보를 위해 올해 6월 농어촌 보건소 등 이전신축사업 공모사업 신청을 완료했으며 계획대로라면 올 11월 중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에 착수할 계획이다.

또한 군은 농촌지역 고령인구 및 읍·면간 건강격차 해소를 위해 생활공동체인 마을을 중심으로 스스로 살피고 돌보는 건강공동체 조성사업을 전개중에 있다. 홍동면 주민들이 추진하는 홍동다움 사업이 대표적이다.

보건소는 지난 1월부터 지역사회 건강조사 읍면단위 심층 분석 결과를 반영해 홍동면을 시범지역으로 선정한 바 있다.

건강리더 양성, 건강지도 제작, 독거노인 자립지원 서비스 제공 등 다양한 건강관리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홍동면민의 자발적 참여로 이루어진 건강리더는 역할에 따라 마을 단위 건강취약대상자를 관리하는 건강지킴이와 마을회관·경로당 등 다중이용시설 이용 주민 대상 건강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건강지도자로 구분된다.

홍동면 내 32개 마을 부녀회장으로 구성된 건강지킴이는 건강관리가 필요한 이웃을 선정해 월 2회 정기적인 방문을 통해 혈압 측정 등 건강관리, 말벗 서비스 등을 제공하고 있다.

건강리더는 매월 활동모임을 통해 기록 일지와 카카오톡, 밴드 등 온라인을 통해 활동사항에 대해 공유하며, 민간 기관 소속 주민 등으로 구성된 홍동다움 추진실무단으로 연계한다.

홍성군 보건소는 홍동면 보건지소·진료소와 연계해 건강리더 역량교육을 실시하고 돌봄 대상자 관리를 위한 봉사활동시 필요 물품을 지원하며 보건소의 전문인력(금연·절주, 만성질환, 영양, 정신보건 등)으로 공동대응팀을 구성해 필요시 상담을 진행하게 된다.

그 밖에 군은 치매안심센터를 중심으로 한 치매통합서비스 제공, ICT를 활용한 원격진료 서비스, 취약계층과 경로당을 중심으로 한 방문 건강관리 서비스도 제공할 계획으로, 내년 홍콩에서 개최예정인 세계 건강도시 연명 심포지엄에서 홍성의 사례를 적극 알릴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주민이 행복하고 건강한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해 시책을 발굴하는 한편, 지속가능한 건강도시를 만들기 위해 행정력을 집중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