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근 교장, 심폐소생술로 생명 구해
이영근 교장, 심폐소생술로 생명 구해
  • 이병인 기자
  • 승인 2019.08.21 11:19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영근 교장

[중부매일 이병인 기자] 공주시 반포면의 한 교장 선생님이 심폐소생술로 귀중한 시민 생명을 구한 사실이 알려져 화제다.

미담의 주인공은 공주시 반포면 소재 학봉초등학교 교장인 이영근 선생이다.

반포면에 따르면, 이 선생님은 지난 20일 오전 11시 20분 경 반포면 관내 기관장협의회 참석차 반포면사무소로 향하던 중 인근 슈퍼마켓 앞에서 갑자기 의식을 잃고 쓰러진 트럭 운전자를 발견했다.

이 선생님은 곧바로 운전자에게 달려가 평소 익혀뒀던 심폐소생술을 긴급히 실시했다.

심폐소생술을 통해 의식을 되찾은 운전자는 곧이어 도착한 119 구급대원에 의해 병원으로 옮겼으며 다행히 생명에는 이상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영근 교장 선생님은 "평소 익혀둔 심폐소생술이 이렇게 소중한 생명을 살리는데 사용할줄 생각지 못했다"며 "당연히 할 일을 했을 뿐인데 한 생명을 살리게 돼 매우 기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미소천사 2019-09-12 12:44:59
미담의 주인공이 되셨네요
존경합니다 교장선생님~~^^

Black 2019-08-21 14:00:41
학교 안에서도 밖에서도 멋짐 폭발!!!

김원기 2019-08-21 13:57:10
저희학교 교장선생님이십니다. 자랑스럽습니다. 평소에도 모범을 보여주시지만 이런소식을 들으니 더 대단하게 느껴지십니다. 존경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