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2022 세계지방정부연합 월드 총회' 阿지부 사무총장 지지서한 받아
대전시, '2022 세계지방정부연합 월드 총회' 阿지부 사무총장 지지서한 받아
  • 김강중 기자
  • 승인 2019.08.21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김강중 기자〕대전시는 '2022 세계지방정부연합(UCLG) 월드(World) 총회' 대전유치를 지지하는 서한을 아프리카지부 피에르 일롱 엠바시 사무총장으로부터 받았다.

이번 아프리카지부 지지서한으로 시는 세계지방정부연합 월드(UCLG World)산하 7개 대륙지부 중 아시아 태평양지부, 유라시아지부, 아프리카지부의 3개 지부로부터 공식 지지서한을 받았다.

또 세계지방정부연합 월드 사무국은 대전의 개최능력을 인정했고, 남미지부는 지지를 구두로 약속했다는 것. 유럽지부는 유럽지부 회원도시가 후보도시로 나오지 않을 경우 대전시를 지지하겠다고 밝힌바 있다.

지난 달 24일 아프리카 가봉에서 열린 집행부회의에서는 이은철 국제관계대사가 참석해 세계지방정부연합 월드 총회 대전유치 의지를 표명하며 지지를 요청했다. 피에르 일롱 엠바시 사무총장이 대전유치 지지를 하겠다고 화답했다.

시 관계자는 "또 다른 채널을 통해 남미지부 회원도시인 부에노스아이레스(아르헨티나)가 대회유치에 관심을 보이고 있다는 소식을 접한 상황이라 내심 걱정했다"며 "이번 공식 지지서한 확보로 걱정을 덜었으며 지속적으로 모니터링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