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군, 물놀이지역 7곳 수질검사
괴산군, 물놀이지역 7곳 수질검사
  • 서인석 기자
  • 승인 2019.08.22 1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서인석 기자] 괴산군은 청천면 후평리 등 관내 주요 물놀이지역 7곳을 대상으로 수질검사를 실시하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지난 6월부터 수질검사에 나선 군은 내달까지 총 12회에 걸쳐 수질검사를 진행한다.

특히, 여름 휴가철인 7~8월에는 매주 검사를 실시, 깨끗한 수질 유지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군은 대장균 검사를 통해 권고기준(500개체수/100㎖)을 초과하면 오염 원인을 신속히 파악, 상류지역을 청소하는 등 오염 방지를 위한 긴급조치를 취한다는 방침이다.

괴산군이 이달까지 실시한 수질검사 결과, 물놀이지역 7곳 모두가 물놀이에 적합한 수질상태를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군 관계자는 "막바지 여름 휴가철을 맞아 피서객들이 깨끗한 환경에서 물놀이를 즐길 수 있도록 신속한 수질정보를 제공하고, 피서객들의 안전과 건강관리에 적극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