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철 영동복숭아, 전국 소비자 공략
제철 영동복숭아, 전국 소비자 공략
  • 윤여군 기자
  • 승인 2019.08.22 15: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나로유통 울산, 성남, 수원점 동시 판촉행사, 박세복 군수 일일 세일즈맨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과일의 고장에서 난 달콤한 제철 복숭아 맛보세요."

영동군의 명품 복숭아가 전국 소비자들의 입맛을 공략하고 있다.

지난 14~18일 롯데백화점 광주점에서 '영동 농·특산물 특별전', 19~20일 서울지하철 잠실, 왕십리역서 영동복숭아 직거래장터 행사를 개최한데 이어 21일부터 25일까지는 울산, 성남, 수원에서 '2019년 영동 복숭아 축제 한마당 행사'를 열고 있다.

소백산맥 추풍령 자락에 위치한 영동은 일교차가 크고 일조량이 풍부해 당도와 향이 타지역과 비교해 월등히 품질이 뛰어난 명품 복숭아가 생산된다.

지난 21일 박세복 영동군수가 전국 최고의 맛과 향을 자랑하는 영동복숭아 홍보와 판매촉진을 위해 농협하나로클럽 울산점(울산광역시 북구)을 찾아 '2019 영동복숭아 축제 한마당'기념식과 판촉행사에 참석했다.

지난 21일 박세복 영동군수가 농협하나로클럽 울산점(울산광역시 북구)에서 영동복숭아 축제 한마당 기념식과 판촉행사에 참석했다. / 영동군 제공
지난 21일 박세복 영동군수가 농협하나로클럽 울산점(울산광역시 북구)에서 영동복숭아 축제 한마당 기념식과 판촉행사에 참석했다. / 영동군 제공

이 판촉행사는 영동군 주최, 농협영동군연합사업단과 지역농협 주관으로 21~25일까지 농협유통센터 울산점을 비롯해, 성남, 수원점 총3개점에서 개최된다.

행사기간 중에는 시식행사와 함께 할인행사도 진행되어 평소보다 저렴하게 상품을 구매할 수 있다.

기존 판매가보다 저렴한 3kg당 1만2천원~1만5천원선에 판매되고 있다.

박 군수는 윤석진 영동군의회의장, 농협 관계자, 복숭아공선회, 농업관련단체장 등과 함께 울산시민을 대상으로 퀴즈대회 개최, 복숭아 무료 증정 등 영동복숭아만의 특별함을 알리며 반짝 세일 판매 도우미로 활약했다.

전국 최고의 복숭아라는 브랜드 네임에 박 군수의 활약이 더해져 영동복숭아는 판촉행사 첫날부터 울산시민들의 큰 관심을 받았다.

전략적인 판촉활동으로 '영동'은 '과일의 고장'이라는 이미지를 확고히 하는 계기가 됐다.

군 관계자는 "영동 복숭아의 판촉, 홍보행사로 어려움을 겪고있는 지역농가에는 활력을 주고 도시 소비자들에게는 신선한 제철 복숭아를 공급해 브랜드 가치를 높이는 계기가 됐다"며 "철저한 선별과 품질관리로 과일의 고장의 명성을 유지하고 고품질의 과일 생산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영동군은 한국수력원자력 직원대상 영동 농·특산물직거래장터(8월23일 경주 한수원본사), 한국마사회 오픈마켓(8월 24~25일, 렛츠런파크서울), 서울 농부의 시장(8월31일~10월20일 주말, 광화문 광장) 등 영동과일을 알릴 수 있는 다양한 판촉 행사를 계획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