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희망Green 발전소 설치·운영 업무협약 체결
청주 희망Green 발전소 설치·운영 업무협약 체결
  • 신동빈 기자
  • 승인 2019.08.22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신동빈 기자] 청주시는 22일 미세먼지와 지구온난화, 기후변화 위기 대응과 취약계층 교육복지지원을 위해 ㈜LG화학,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한국에너지공단세종충북지역본부, ㈔풀꿈환경재단과 함께하는 청주희망Green 발전소 설치·운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에너지의 날을 맞아 열린 업무 협약식에는 한범덕 청주시장, 박현식 ㈜LG화학 오창공장 주재임원, 이상익 충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 김규식 한국에너지공단세종충북지역본부장, 박연수 ㈔풀꿈환경재단 이사장이 참석했다.

이날 업무협약에 따라 협약단체는 재생에너지 확산과 취약계층 및 저소득층 아동청소년 교육복지 확대를 위해 상호 협의체를 구성, 재생에너지 확대, 교육지원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키로 했다.

청주희망그린 발전소 설치·운영과 발전수익 관리·운용 등 전반적인 사업은 ㈔풀꿈환경재단이 주관하고 ㈜LG화학은 기부를 통한 사업비를 지원한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서는 사업수행 기관선정 및 사업관리를 맡는다. 한국에너지공단세종충북지역본부는 에너지 관련 자문 및 기술지원에 나선다.

민·관·산 시민이 참여하는 이번 사업은 도심 속 주차장 부지(청주북부권환승센터, 청주시 청원구 오동동)를 활용한 친환경시설로 설치되며 연간 약 5천만 원의 발전수익기금 기금 조성이 예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