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세종의사당 건립 속도낸다
국회 세종의사당 건립 속도낸다
  • 홍종윤 기자
  • 승인 2019.08.25 1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특별위원회 구성 의결…국회의원 13명 참여

[중부매일 홍종윤 기자] 국회 세종의사당 설립을 위한 여권 내 움직임이 빨라지고 있다.

세종시는 23일 국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제142차 최고위원회에서 '국회세종의사당추진특별위원회'를 구성·가동하기로 의결했다고 밝혔다.

특별위원회는 이해찬 대표(세종)와 박병석 의원(대전 서구갑)이 공동위원장을 맡고, 이춘희 세종시장이 본부장 역할을 수행한다.

소속 위원은 박범계, 조승래, 이상민, 이규희, 박완주, 윤일규, 강훈식, 김종민, 어기구, 변재일, 김영호 의원으로, 위원장을 포함해 총 13명의 국회의원이 참여한다.

위원들은 특별위원회 활동을 통해 국회 세종의사당 이전 규모와 입지 등에 대해 최적의 대안을 도출하고 국회법 개정안 처리 등 세종의사당 설립을 위한 후속조치 추진에 나선다.

특히 특별위원회는 올해 정부예산에 국회 세종의사당 건립설계비 10억 원이 반영된 만큼 국회 기능의 세종시 이전에 대한 구체적인 로드맵과 청사진을 제시하는데 힘을 모을 계획이다.

시는 특별위원회와 보조를 맞춰 국회 세종의사당의 신속한 설치에 힘을 보탤 계획이다.

이춘희 시장은 "국회 세종의사당은 행정 비효율 해소, 효율적인 국정운영, 국가 균형발전을 위해 반드시 필요한 사업"이라며 "이번 특별위원회 활동을 통해 이전 규모 등에 대한 이견을 좁히고 국회 세종의사당 건립을 서둘러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