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문화원 청소년문화학교 프로그램 성료
청주문화원 청소년문화학교 프로그램 성료
  • 이지효 기자
  • 승인 2019.08.25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여고서 '청주의 그리움 직지' 공연 호응
청주문화원이 찾아가는 청소년문화학교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충북여고에서 펼친 청주의 그리움 직지 공연을 마치고 기념촬영 하고 있다. / 청주문화원 제공
청주문화원이 찾아가는 청소년문화학교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충북여고에서 펼친 청주의 그리움 직지 공연을 마치고 기념촬영 하고 있다. / 청주문화원 제공

[중부매일 이지효 기자] 청주문화원(원장 박상일)은 찾아가는 청소년문화학교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청주의 그리움 직지'를 지난 23일 충북여자고등학교 아름관에서 공연했다.

'청주의 그리움 직지'는 위대한 문화유산인 직지를 되찾고 싶은 청주시민의 간절한 염원을 담은 마당극으로, 청소년들에게 청주 지역문화의 소중함과 독창성을 알려주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마련했다.

마당극단은 주요 배역 선발을 위해 충북여고에서 열린 오디션을 시작으로 지난 6월부터 연기와 춤, 노래를 전문강사의 지도로 연습해왔다.

이날 공연은 국악인 조동언씨의 총연출로 '무심' 역에는 황윤하(충북여고 1년), '용철' 역에는 추예빈(충북여고 1년), '직지' 역에는 양아림(충북여고 1년), '청주' 역에는 황예진(충북여고 2년) 등이 주요 배역을 맡아 멋진 연기를 펼쳤으며 풍물굿패 연희단 '소통'이 특별출연했다.

청주문화원은 "청소년들이 전통문화에 대한 재미와 관심을 갖기를 기대하며 이날 공연한 '청주의 그리움 직지' 프로그램 외에도 '찾아가는 청소년 전통문화 강좌(판소리, 민요, 전통무용)'를 오는 10월부터 11월까지 지역 초등학교 학생들과 함께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