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용노동부 청주지청, 청년일자리 확충 앞장
고용노동부 청주지청, 청년일자리 확충 앞장
  • 이완종 기자
  • 승인 2019.08.27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이완종 기자] 고용노동부 청주지청이 유관기관과 연계·협력을 통해 청년 일자리창출에 앞장선다.

고용노동부 청주지청는 기업과 대학 내 청년을 연결 청년 일자리를 창출하는 '산·학·관 잡브릿지 사업'을 추진한다고 27일 밝혔다.

이 사업은 고용노동부 청주지청, 청주상공회의소, 충북기업진흥원, 우량기업 및 도내 대학 등이 인사담당자 특강, 채용설명회, 매칭데이 등 다양한 채용지원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지난해 9월 실시 이후 도내 7개 대학생 1천813명이 참여해 181명이 우량기업에 취업하는 성과를 거뒀다.

올해는 반도체, 바이오 등 주력·전략산업을 중심으로 우량기업 풀을 확대하고 기업탐방, 청년센터 운영 등 프로그램 내용을 다양화해 운영할 예정이다.

특히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과 협업해 식품안전관리 관련 교육과정을 다음달 2일부터 4일까지 식품관련학과 졸업 예정자(34명)을 대상으로 무상 제공한다.

양현철 고용노동부 청주지청장은 "산·학·관 잡브릿지 사업을 통해 충북지역 우량 중소기업에 대한 청년층의 인식개선과 일자리창출을 위한 다양한 고용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