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팀의 뜨거운 무대 '라이징스타 콘서트' 막 오른다
15팀의 뜨거운 무대 '라이징스타 콘서트' 막 오른다
  • 이지효 기자
  • 승인 2019.08.29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 뮤지션 발굴 프로젝트 오는 9월 7일 오창호수공원

[중부매일 이지효 기자] 뮤지션의 꿈을 향한 15팀의 뜨거운 열정이 무대위를 달굴 예정이다.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이 운영하는 충북콘텐츠코리아랩이 오는 9월 7일 오후 5시 오창 호수공원에서 '2019 라이징스타 콘서트'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개최하는 '라이징스타 콘서트'는 충북지역의 음악 창작자 발굴·지원 프로젝트로 지난 7월 '2019 라이징스타콘' 응모접수를 거쳐 같은 달 29일 동부창고에서 현장오디션을 진행했다.

총 15팀이 본선에 올랐으며 약 한달 간의 전문가 멘토링을 통해 9월 7일 힙합, 인디, 팝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으로 마지막 경연을 치른다.

이번 콘서트는 도전자 15팀의 무대에 대해 심사위원의 점수와 관객의 직접 투표점수를 합산해 최종 10팀을 선정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심사위원은 음악 산업에서 활동하는 전문가 3명으로 음악 및 공연 산업의 현장을 반영해 평가를 진행한다.

이날 선발되는 최종 10팀에게는 300만원의 창작 지원금으로 음원 제작을 지원사격하고, 콘서트 이후 음악 산업 관련 교육 및 음원 제작에 대한 멘토링도 진행할 예정이다.

이날 '알았더라면', '그대를 사랑하는 10가지 이유' 등의 히트곡을 가진 가수 '디에이드'와 '2018 라이징스타콘' 1위 '엘러퀀스'의 축하 무대도 준비돼 있다.

충북콘텐츠코리아랩은 "이번 콘서트를 위해 도전자들은 지난 한달 더위와 싸우며 직접 작사·작곡한 곡을 수없이 다듬고 성장 시키며 무대를 준비했다"며 "9월 7일 오창 호수공원에서 이들의 꿈을 응원해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자세한 사항은 충북콘텐츠코리아랩 홈페이지(www.cbckl.kr) 혹은 전화(☎043-219-1273, 1145)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