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복귀한 복기왕 아산갑지역위원장 총선 준비 시동
지역 복귀한 복기왕 아산갑지역위원장 총선 준비 시동
  • 문영호 기자
  • 승인 2019.09.01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복기왕 더불어민주당 아산갑지역위원장 

〔중부매일 문영호 기자 〕더불어민주당은 복기왕 전 정무비서관을 충남도당 아산갑지역위원회 지역위원장(직무대행)으로 임명했다고 밝혔다.

민주당은 이날 최고위원회의를 열어 복당 절차를 마친 복기왕 전 청와대 정무비서관과 함께 민형배 전 청와대자치발전비서관, 조한기 전 청와대 제1부속비서관을 이례적으로 이틀만에 지역위원장 직무대행으로 임명하면서 내년 4월 총선 준비에 박차를 가하는 모양새다.

복기왕 위원장은 본격적인 총선 준비에 앞서 첫 공식일정으로 함께 일했던 청와대 비서진들과 함께 31일 음악회가 열리는 봉하를 방문, 노무현 전 대통령을 참배하고 권양숙 여사를 예방한다.

복기왕 위원장은 " 4일 현충사 참배를 시작으로, 우선 만나고 싶었던 핵심당원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갖겠다"며 "주요 지지층 결집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총선 준비에 시동을 걸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