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중국 자본 2천300만 달러 외자유치 협약
홍성군, 중국 자본 2천300만 달러 외자유치 협약
  • 최현구 기자
  • 승인 2019.09.02 1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최현구 기자] 홍성군은 2일 충남도청에서 컴팩스알브이社 왕웨이위안 대표이사, 양승조 충남지사와 투자협약(MOU)을 체결했다.

컴팩스알브이는 이번 협약체결로 내포신도시 도시첨단산단 3만 1천394㎡에 FDI 2천300만 달러를 투자, 연간 1천대를 생산하는 카라반 공장을 건설한다는 계획을 세웠다.

컴팩스알브이는 카라반 캠핑카 및 세미트레일러를 제작하는 전문회사로 2014년 중국 산동성 영성시에 설립되어 북미, 유럽, 호주, 한국 등에 수출(95%)을 주력해온 회사로 특히 한국을 카라반 신모델 수출을 위한 거점 시장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현재 우리나라는 카라반 및 캠핑카에 대한 관심이 어느 때보다 뜨거운데다 소득수준 향상과 주52시간의 영향으로 캠핑인구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기에 발전 가능성이 매우 높다.

이에 군은 이번 투자가 이루어질 경우 향후 5년간 매출 2천억원, 상시고용 150명, 수입대체효과 400억원과 지방 세수 증가 및 고용창출 등에 많은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석환 홍성군수는 "입주를 결정한 컴팩스알브이의 과감한 투자에 감사드리며 정상적으로 투자가 진행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행정지원과 다양한 투자유치 인센티브 제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