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전통시장 주변도로 한시적 주차 허용
청주시, 전통시장 주변도로 한시적 주차 허용
  • 신동빈 기자
  • 승인 2019.09.03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신동빈 기자] 청주시는 추석명절을 맞아 전통시장 주변 도로 주차를 한시적으로 허용한다고 3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청주육거리종합시장과 북부시장, 가경터미널시장, 두꺼비시장, 복대가경시장 등 전통시장 5곳과 농수산물시장 주변 도로에 대한 주차를 오는 6일부터 15일까지 10일간 허용한다.

양쪽 도로 허용 구간은 가경터미널시장(백두산원예∼흥덕한의원)과 육거리종합시장(청남교~구 탑웨딩홀, 금석교사거리~구 연합신경외과), 농수산물시장(농우한우정육점∼부흥유통), 두꺼비시장(구 한마음약국~한마음1차 아파트), 복대가경시장(유니온베이~굿모닝삼성치과)이다.

북부시장은 한쪽 도로 주차(서원목재~다이소우암점, 다이소우암점~한국국토정보공사 청주동부지사 구간)가 허용된다.

이와 관련해 4개 구청 교통 지도팀은 연휴 기간 동안에도 단속반을 배치해 허용구역 외 불법 주정차 문란 행위에 대한 현장단속과 계도를 병행할 예정이다.

봉광수 교통정책과장은 "명절을 맞아 전통시장 이용 활성화를 위해 한시적으로 주차를 허용할 계획"이라며 "전통시장을 많이 찾아 추석명절을 알뜰하게 준비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