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플라스틱이 없는 이색적인 행사 개최
대전시, 플라스틱이 없는 이색적인 행사 개최
  • 김강중 기자
  • 승인 2019.09.04 14: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김강중 기자〕대전시는 지역 최초로 플라스틱이 없는 이색적인 행사를 개최한다.

이는 사회혁신 축제이면서 지역 상권과 상생행사로 진행될 예정이어서 관심을 끌고 있다.

시는 오는 5일부터 7일까지 옛 충남도청 일원에서 행사 기간 중 플라스틱을 사용하지 않는 '2019 사회혁신 한마당 IN-Daejeon'를 개최한다.

이 행사는 행사장 내 일회용품을 자제하는 기존 생각을 넘어 선택권 없이 소비하는 시대에 환경보호 실천에 대한 일상의 변화를 경험하고 실험하는데 의미를 두고 있다.

시는 지난달 한 달간 이벤트를 통해 에코백과 텀블러 등 500여개를 기부 받았다. 행사당일에 깨끗하게 세척 후 일회용 비닐봉지와 종이컵을 대신해 참여자들에게 무료로 제공할 계획이다.

이번행사는 5일 개막식과 대전사회혁신플랫폼 출범식을 시작으로 6일에는 주제컨퍼런스, 돗자리 수다 등이 펼쳐진다. 오는 7일에는 놀이터 드로잉, 토크콘서트 등이 진행된다.

또 이 행사는 원도심 지역 상권과 함께 진행한다.

작은 컨퍼런스는 활동가, 일반시민 등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소규모의 컨퍼런스로 '예술가들은 어디 숨어 있을까요' 등 모두 20개의 주제로 구성됐다.

이 행사는 일반적인 행사와 달리 주변 카페를 대여해서 진행해 주변 상권과 상생하는 좋은 사례가 될 전망이다.

시 관계자는"이번 행사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행사장 주변지역과 상생하며 사회혁신을 체험하는 특색이 있다"며 "행사를 통해 경험한 텀블러 사용하기가 일상생활에서의 큰 변화로 이어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