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문화재단, 김성녀와 함께하는 여민락콘서트 개최
세종시문화재단, 김성녀와 함께하는 여민락콘서트 개최
  • 홍종윤 기자
  • 승인 2019.09.04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당놀이의 여왕 김성녀, 호수공원 수상무대섬에서 공연 진행
[중부매일 홍종윤 기자] 세종시문화재단은 오는 18일 저녁 7시 30분 세종호수공원 수상무대섬에서 '김성녀와 함께하는 여민락콘서트' 세 번째 공연을 선보인다.

이번 공연은 차세대 소리꾼으로 주목받고 있는 유태평양이 특별게스트로 참여하고, 전통춤과 현대무용을 모두 겸비한 국수호디딤무용단이 함께 무대에 올라 <흥보전> 중 '제비노정기'를 새롭게 해석하여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마당놀이 흥보전과 심청전' 공연 주제에 맞게 김성녀가 <심청전>의 뺑파(뺑덕어멈)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는 등 시즌 피날레 무대를 장식한다.

이번 마당놀이 공연은 원형무대 특징을 충분히 살려 무대와 객석의 경계를 낮추고 놀이공간을 넓게 활용하는 등 배우들의 역동적인 안무와 동선을 연출했다. 또한 관객 참여를 통해 마당놀이만의 풍자와 해학적 요소를 준비해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여민락콘서트는 2017년 4월 개최 이후 현재까지 총 29회 공연, 12,589명이 관람하였다. 매월 기업의 후원으로 진행되며, 이번 9월 공연은 신신제약(주)과 한국메세나협회가 후원한다.

문의는 세종시문화재단 홈페이지(sjcf.or.kr) 또는 전화(044-850-0542)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