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기업소통관제 도입 기업 현장애로 해소 지원
세종시, 기업소통관제 도입 기업 현장애로 해소 지원
  • 홍종윤 기자
  • 승인 2019.09.05 10: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청 경제산업국 5·6급 28명-관내 기업 56곳 선정 시범운영

[중부매일 홍종윤 기자] 세종시가 기업과 소통을 강화하고 기업이 당면하고 있는 걸림돌 해소를 지원하기 위해 기업소통관제를 실시한다.

기업소통관제는 그동안 기업현장방문, 산단별 간담회 등에서 다수 기업들이 소통 개선을 건의해 마련한 제도로, 시청 공무원-기업 간 1:1 소통을 기반으로 9월부터 본격 운영한다.

시는 2016년에 일시적으로 기업소통관제를 운영한바 있으나 기업의 소극적 참여로 지속되지 못했다.

이번에 도입하는 기업소통관제는 기업 건의사항, 조치계획 등에 대해 구체적인 후속조치를 이행할 수 있도록 제도적 보완을 마련해 공무원과 기업의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할 계획이다.

시는 경제산업국 5·6급 28명, 관내 56개 기업을 선정해 오는 12월까지 기업소통관제를 시범실시한 후 내년부터 범위를 확대할 계획이다.

이춘희 시장은 "기업과 실질적으로 소통할 수 있는 직원으로 구성해 보여주기식 행정이 되지 않도록 철저히 준비할 것"이라며 "세종시가 기업하기 좋은 도시가 되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