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네시아, 2019 충주세계무술축제서 대활약
인도네시아, 2019 충주세계무술축제서 대활약
  • 정구철 기자
  • 승인 2019.09.05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정구철 기자]2019 충주세계무술축제에 참가한 인도네시아 선수들이 다양한 활동으로 관광객들의 관심을 끌었다.

충주세계무술공원에서 펼쳐지고 있는 세계무술축제에는 27개 국, 34팀, 540명이 참가한 가운데 특히 인도네시아 참가팀의 활동이 눈에 띈다.

인도네시아 동자바주 의원인 동시에 세계무술연맹 부의장인 야육 수겡 대표를 비롯한 인도네시아 선수 10명은 세계무술축제에 참여해 연무대회 및 무술공연을 펼쳤다.

이들은 공연 외에도 ▶펜칵실랏 체험 ▶전통민속공연 ▶인도네시아 기념품 판매 ▶인도네시아 주요 관광명소 소개 등 주빈국에 버금가는 다양한 활동으로 무술축제에 활력을 불어넣었다.

야육 수겡 부의장은 "인도네시아 대표 무술인 펜칵실랏을 소개하는데 그치지 않고 무술축제를 계기로 인도네시아를 대한민국에 널리 알리기 위해 다양한 홍보활동도 병행했다"며 "앞으로 대한민국 상호간에 지속적인 교류가 이어지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2002년부터 세계무술축제에 참여한 인도네시아는 2015년에 주빈국으로 활동했으며 오는 2022년 세계무술연맹 연찬총회를 개최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