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산군, 생명사랑문화제 성료
금산군, 생명사랑문화제 성료
  • 김정미 기자
  • 승인 2019.09.05 13: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작은 관심의 두드림~ 커지는 생명사랑의 울림

[중부매일 김정미 기자] 충남도와 금산군은 자살예방의 날과 생명사랑의 달을 맞아 지난 4일 금산군다락원 대공연장에서 제9회 자살예방을 위한 생명사랑문화제를 개최했다.

금산군민과 유관기관 종사자 등 1천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열린 이날 문화제는 생명사랑 인식 확산 및 자살예방을 위한 사회적 분위기 조성 등을 주제로 플래시몹 공연과 기념식, 강연과 문화공연 순으로 진행됐다.

기념식에서는 기관 및 도민 등이 자살예방사업 유공으로 표창장을 받았고, 금산군은 자살예방 유공기관으로 도지사 표창을 받았다.

별무리 학교 학생 21명으로 구성된 "괜찮니" 플래시몹 공연은 우리사회 자살에 대한 인식 개선과 앞으로 친구들의 고충을 서로 듣고 서로 손을 잡아 생명사랑에 대한 중요성을 알리는 계기가 되었다.

기념식에 이어 긍정학교 센터장의 긍정심리 강연과 더불어 진정한 상처의 치유란 무언인가에 대한 디아코노스 극단의 연극공연으로 희망과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부대행사로 충청남도 광역정신건강복지센터, 금산군보건소, 금산경찰서 등 17개 관련기관이 참여한 가운데 풍성한 체험·홍보의 장이 진행됐다.

특히 긍정메시지를 담고 있는 캘리그라피 전시와 '마음을 응원하는 희망글 써주기'체험은 행사 참석자들에게 특별한 선물이 되었으며, 그 외 우울증선별검사, 치매 바로 알기, 희망 엽서 쓰기, 자살예방 OX 퀴즈 등 생명사랑 부스가 운영돼 큰 호응을 얻었다.

군 관계자는 "이번 생명사랑 문화제는 생명존중 문화조성과 생명의 소중함을 나누는 공감대 확산의 장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생명사랑 인식 확대 조성을 위해 다양한 생명존중 프로그램 운영을 하겠다"고 말했다.

생명사랑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금산군 보건소 정신건강팀(☎041-750-4362)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