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리보는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폐회식
미리보는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폐회식
  • 김미정 기자
  • 승인 2019.09.05 1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 오후 5시 충주체육관서 마무리

[중부매일 김미정 기자]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이 6일 폐회식을 갖고 8일간의 여정을 마무리한다.

6일 오후 5시 충주체육관에서 개최되는 폐회식은 '새로운 시작(New Start)'이라는 주제로 주요외빈과 선수단, 관람객, 시청자가 함께 즐길 수 있는 공연으로 꾸며질 예정이다. 식전행사에서는 언어가 통하지 않아도 몸짓으로 소통할 수 있는 대한민국 대표 넌버벌 퍼포먼스 난타와 코믹한 마임과 댄스 등으로 구성된 페인터즈 공연이 진행된다.

공식행사에서 개식 통고 후 개회식 및 8일간의 대회 하이라이트 영상을 통해 모두가 대회를 추억하는 시간을 갖는다.

이시종 조직위원장의 폐회사와 반기문 명예대회장의 격려사, 무예꿈나무인 어린이태권도시범단(25명)의 특별공연이 이어지고, 집행위원장인 조길형 충주시장이 최재근 WMC사무총장에게 대회기를 반납하는 순서로 진행된다. 이어 여규태 조직위 부위원장이 폐회를 선언하면 칠선녀가 성무 후 성화를 소화하며 세계무예마스터십의 새로운 시작을 기원할 예정이다. 식후행사에서는 선수, 자원봉사자, 관객과 함께 즐기는 힙합가수 딘딘과 신세대 트로트가수 지나유의 무대가 이어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