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영향 청주국제공항 무더기 결항
태풍영향 청주국제공항 무더기 결항
  • 이완종 기자
  • 승인 2019.09.07 1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이완종 기자] 제13호 태풍 '링링(LINGLING)'의 영향으로 청주국제공항의 항공기가 무더기로 결항됐다.

7일 한국공항공사 청주지사에 따르면 오전 6시55분 아시아나항공OZ8231편을 시작으로 낮 12시30분 진에어LJ585편까지 청주에서 제주로 떠나는 항공기 9편의 결항이 확정됐다.

제주에서 출발해 청주로 향하는 노선도 낮 12시25분 아시아나항공 OZ8232편까지 8편이 결항됐다.

국제선에선 오후 2시25분 중국 웨이하이로 향하려던 동방항공 MU2084편과 오후 2시55분 중국 베이징으로 떠나려던 아시아나항공 OZ373편이 결항됐다.

오후 1시30분 중국 웨이하이~청주행 동방항공 MU2083편과 오후 1시55분 중국 베이징~청주행 아시아나항공 OZ374편도 결항됐다.


Tag
#링링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