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하반기 지방세 체납액 일제정리 추진
청주시, 하반기 지방세 체납액 일제정리 추진
  • 신동빈 기자
  • 승인 2019.09.08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체납액 500억 원, 체납자 유형별 체납처분 실시
[중부매일 신동빈 기자] 청주시는 오는 12월 말 까지 2019년 하반기 지방세 체납액 일제정리기간으로 정하고 강력한 징수활동에 들어간다고 지난 6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7월 말 기준 체납액은 500억여 원이다.

이에 시는 상반기에는 부동산 공매, 자동차번호판 영치, 예금·급여·자영업자 매출채권 압류 등의 방법으로 체납액을 징수했으며 하반기에는 상반기 추진방법 외 고액체납자를 중심으로 강력한 행정제재를 추진할 계획이다.

고액체납자에 대한 제재는 1천만 원 이상 체납자 명단공개, 3천만 원 이상 체납자 출국금지, 500만 원 이상 체납자 신용정보등록 등이 있다.

정금우 세정과장은 "시민들이 납부하는 세금은 '함께 웃는 청주'를 완성하는 소중한 재원"이라며 "성숙한 시민의식으로 체납액을 자진 납부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