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식중독 예방 '최우수 기관' 선정
충북도, 식중독 예방 '최우수 기관' 선정
  • 김미정 기자
  • 승인 2019.09.09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약처 '2018년 정부합동평가'서 도단위 최우수 기관
충북도청 본관. / 중부매일DB
충북도청 본관. / 중부매일DB

[중부매일 김미정 기자] 충북도는 식약처의 '2018년 정부합동평가' 도 분야에서 식중독 예방관리 '최우수기관'에 선정됐다고 9일 밝혔다.

식약처는 전국 17개 시·도를 대상으로 식중독 저감율과 식중독 원인식품 규명률을 평가해 우수기관을 선정해 9일 청주 오송 식약처 대강당에서 시상식을 갖고 충북도에 기관 표창과 포상금 500만원을 수여했다.

충북은 그동안 식중독 예방관리를 위해 각종 국제 행사 및 전국 행사시 식중독 기동반을 구성·운영해 식중독 및 식품사고 없는 성공적인 행사를 지원했으며 특히 지난 6일 폐막한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에서도 식품안전종합상황실과 13개 급식소에 공무원 60명과 소비자식품 위생감시원 23명을 투입해 식중독 사고 없는 대회를 이뤄냈다.

또한 위생취약시설 및 학교급식 안전관리를 위해 신학기 학교급식소  점검, 집단급식소 중점 지도·점검, 위생취약 집단급식소 식중독 예방 컨설팅, 소비트렌드를 반영한 배달업체 특별점검 등의 기획점검을 수시로 추진했다.

유관기관과의 학교급식 식중독 예방 협의회, 식중독 사고 대응 유관기관 신속대응 훈련을 각각 2회씩 개최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