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서산·태안지역위원회 '24억 특별교부금' 확보
민주당 서산·태안지역위원회 '24억 특별교부금' 확보
  • 이희득 기자
  • 승인 2019.09.09 1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한기 위원장
조한기 위원장

[중부매일 이희득 기자]더불어민주당 서산·태안지역위원회는 9일 서산과 태안 지역의 숙원사업 해결을 위한 행정안전부 특별교부금 24억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교부금 세부내역을 살펴보면 서산시 운산면 역천1지구 제방축제 4억원, 운산면 역천2지구 제방축제 6억원, 상습 가뭄 지역인 부석면 지산지구 양수장 설치 6억원, 성연면 고남2지구 양수장 설치 2억과 태안군 안면읍 다목적운동장 조성 사업에 6억원 등 모두 24억원 규모에 달하는 생활SOC 예산이다.

수년 전부터 지역민들의 숙원사업으로 제기되어 왔지만 예산확보가 어려워 표류하고 있던 사업들이다.

이런 가운데 특별교부금 확보의 물꼬를 튼 배경에는 최근 청와대를 떠나 민주당 서산·태안지역위원회로 복귀해 내년 총선에 나설 채비를 하고 있는 조한기 위원장의 숨은 노력이 뒷받침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조한기 위원장은 문재인 정부 출범과 함께 청와대에 들어가 대통령을 지근거리에서 보좌하는 의전비서관과 제1부속실장을 차례로 지내는 등 문재인 대통령의 복심으로 통한다.

조 위원장은 특히 대통령을 보좌하는 살인적인 일정을 빈틈없이 소화하면서도 틈틈이 정부 각 부처와의 긴밀한 정책협의를 통해 지역 현안 해결을 위한 '드러나지 않는' 노력을 기울여왔다.

조 위원장은 "이번 특별교부금을 확보하는 데 서산시 맹정호 시장, 장승재 충남도 의원과 최일용 서산시 의원 그리고 태안군 가세로 군수와 박용성 군의회 부의장이 함께 노력해줬다"고 강조했다.

조 위원장은 "특별교부금 확보뿐만 아니라 이번 정기국회에서 서산시와 태안군의 내년도 정기 예산 확보에도 최선을 다해서 서산시와 태안군의 당면 현안을 해결해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