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시내버스 21일부터 200원 인상
청주시 시내버스 21일부터 200원 인상
  • 신동빈 기자
  • 승인 2019.09.10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급행버스 1천900원 요금 신설
[중부매일 신동빈 기자] 청주시가 오는 21일부터 시내버스 요금인상을 인상한다고 10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일반·좌석 시내버스는 성인 현금 승차 기준 1천300원에서 1천500원으로 200원 인상됐다. 청주국제공항에서 오송역·세종고속시외터미널을 오가는 747·751(751-1) 노선은 신설된 급행버스 요금(1천900원)이 적용된다. 공영버스 요금은 500원으로 유지된다.교통카드 이용 시 100원이 정액 할인되며 특수학교에 재학 중인 만 19세 이상 학생은 탑승시 학생증을 제시하면 청소년 요금을 적용 받을 수 있다.

지난달 22일 충청북도 시내·농어촌버스 요금인상 폭이 확정됨에 따라 시는 청주시 관내 시내버스 운수업체 요금변경 신고를 받아 수리했다.

시내버스 요금인상은 2014년 1월 이후 처음으로 5년 8개월 만이다.

신승철 대중교통과장은 "요금 인상에 따른 혼란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운수업체에 시내버스 및 주요 승강장에 요금 인상 안내문 부착을 요청했다"며 "급행버스 노선은 점진적으로 확대해 차별성을 높이는 등 효율적인 대중교통정책을 펼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