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일 충북지역 대체로 흐림… 오후부터 맑아져
16일 충북지역 대체로 흐림… 오후부터 맑아져
  • 윤소리 수습기자
  • 승인 2019.09.15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윤소리 기자] 추석 연휴가 끝나 일상으로 돌아간 16일 충북은 오전 대체로 흐리다 낮부터 차차 맑아지겠다.

청주기상지청에 따르면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제천17도, 단양·음성·보은·영동 18도, 충주·진천·증평·괴산·옥천은 19도, 청주 21도 등 17도에서 21도 사이에 머물겠다.

낮 최고기온은 음성 27도, 단양·제천·충주·진천·증평·괴산·청주·보은·옥천·영동 28도로 전날보다 1도에서 2도 가량 낮을 것으로 보인다. 미세먼지 농도는 '좋음'으로 예상된다.

청주기상지청 관계자는 "16일 새벽부터 아침까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으니 교통 안전에 유의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