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한돈영농조합법인 우수 액비유통센터 선정
충주한돈영농조합법인 우수 액비유통센터 선정
  • 정구철 기자
  • 승인 2019.09.17 09: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축산식품부 주관…인센티브 2억 지원받아
충주한돈영농조합 액비유통센터 전경
충주한돈영농조합 액비유통센터 전경

[중부매일 정구철 기자] 충주한돈영농조합법인(대표 정철근)이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하는 우수 액비유통센터로 선정돼 2020년 인센티브 사업비 2억원을 지원받는다.

가축분뇨 자원화조직체 평가는 가축분뇨 자원화 활성화를 위해 농림축산식품부가 매년 전국 219개 소의 공동자원화시설과 액비유통센터를 평가하고 있다.

사업성과가 우수한 25개 소에는 개소당 2억원의 추가 인센티브 자금을 지원하고 액비유통센터를 3등급으로 구분해 상위 30%는 A등급으로 ㏊당 30만원, 중위 40%는 B등급으로 ㏊당 20만원, 하위 30%는 C등급으로 ㏊당 10만원씩 액비살포비를 차등 지원한다.

충주시는 지난 4월 가축분뇨 자원화조직체 운영실태 평가에서 충주한돈영농법인이 3년 연속으로 액비처리 물량, 살포면적, 액비품질(부숙도, 품질관리) 및 액비 저장공간 확보 등 모든 평가에서 높은 점수를 얻어 우수 액비유통센터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특히 3년 연속 A등급 평가를 받아 살포면적(㏊)당 30만원의 액비살포비 지원도 받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