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 최초 '2019 청주세계휠체어펜싱선수권대회' 개막
아시아 최초 '2019 청주세계휠체어펜싱선수권대회' 개막
  • 신동빈 기자
  • 승인 2019.09.17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일부터 7일간 34개국 500여명의 선수·임원진 참가

[중부매일 신동빈 기자] 국제휠체어절단장애인스포츠연맹(IWAS)가 주최하는 '2019 청주세계휠체어펜싱선수권대회'가 17일 개막해 7일간의 열전에 돌입했다.

아시아권 최초 개최로 전 세계의 주목을 받고 있는 이 대회에는 34개국 500여명의 선수와 임원진이 참가했다.

출전 선수들은 오는 23일까지 개인·단체전 플뢰레, 에페, 사브르 등 24개 종목에서 기량을 겨룬다. 우수한 성적을 낸 선수에게는 '2020 도쿄 패럴림픽' 참가 포인트가 주어진다.

개막식은 이날 오후 6시 그랜드플라자 청주호텔에서 열린다.

주요식순은 최충진 대한장애인펜싱협회장 개회선언, 루디 반 덴 아베레 IWAS 회장 대회사, 이시종 충북지사 격려사 등이다.

하반신 마비 증상을 보인 제2차 세계대전 참전 군인들의 재활 치료를 위해 시작된 휠체어펜싱은 1960년 로마 장애인올림픽 경기종목으로 채택되면서 전세계로 확대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