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교육청, 자유 창작공간 학생체험공간 구축
세종시교육청, 자유 창작공간 학생체험공간 구축
  • 홍종윤 기자
  • 승인 2019.09.18 13: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차 산업혁명시대 이끌 미래 인재 양성 기반 마련
[중부매일 홍종윤 기자] 세종시교육청이 18일 글벗중학교에서 4차 산업혁명의 흐름에 발맞춘 인재양성을 위해 학생들의 자유로운 창작공간인 학생체험교실을 구축하고 개소식을 개최했다.

이날 개소식에는 최교진 세종시교육감, 신동학 세종시청 문화체육국장, 김미애 글벗중 교장을 비롯한 학생과 학부모, 관계자 등 50여 명이 참석했으며, 행사 순서는 글벗중 학생들의 식전공연과 학생체험교실 소개, 내빈 축사, 마지막으로 학생체험교실 체험 순으로 진행됐다.

시교육청은 인공지능, 자동화시스템이 대체할 수 없는 협동·공감능력 등 인간의 사회적 능력과 창의적 사고력을 높이는 교육을 실시하여 시대흐름에 부합하는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글벗중 유휴교실 3실을 활용해 지난 5월부터 총 4개월 동안 1억5천만원의 예산을 투입하여 학생들이 자유롭게 창작을 할 수 있는 학생체험공간을 8월말 구축했다.

학생체험교실은 미래사회를 살아갈 학생들에게 필요한 소양인 창의력과 협동심을 길러주는 것을 목표로 '메이커교실'과 '도예교실' 총 2개 교실로 구성됐다.

메이커교실은 ▶목공 ▶3D 프린팅 ▶코딩 등의 수업이 진행되며 이곳에서 학생들은 여러 기술을 응용하고 도구를 활용하여 제품을 만드는 과정 속에서 융합 사고력을 함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도예교실은 학생들이 ▶전기가마 ▶전기물레 ▶진공토련기 등 다양한 도예물품을 활용하여 전문 도예를 체험함으로써 협동심을 기르고 제품의 완성으로 성취감과 자신감을 고취할 수 있을 전망이다.

학생체험교실은 중학교 자유학기(학년)제의 진로직업탐색과 연계하여 운영하기 위해 세종시 중학생을 대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특히 올해 시범운영을 통해 부족한 점을 보완하여 내년부터 정비된 환경과 학생의 흥미를 돋우는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을 선보인다는 방침이다.

최교진 교육감은 "앞으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살아갈 우리 학생들이 예전의 수동적인 의미의 시민이 아닌, 프로슈머 즉 능동적인 소비자, 제작과 유통 등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며 권리를 행사하는 의식 있는 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학생체험교실을 구축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