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 문광초 학생들, 다양한 악기체험·공연 관람
괴산 문광초 학생들, 다양한 악기체험·공연 관람
  • 서인석 기자
  • 승인 2019.09.19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나는 예~!스라밸'행사 열려
대전문화산업단지 협동조합이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후원하는 '2019 신나는 예술여행'사업의 일환으로 18일 괴산 문광초를 방문했다.
대전문화산업단지 협동조합이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후원하는 '2019 신나는 예술여행'사업의 일환으로 18일 괴산 문광초를 방문했다.

[중부매일 서인석 기자] 대전문화산업단지 협동조합이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후원하는 '2019 신나는 예술여행'사업의 일환으로 18일 괴산 문광초(교장 염종현)를 방문했다.

대전문화산업단지의 '신나는 예~!스라밸(Study and Life Balance)'은 문화 소외지역 학생들의 스트레스를 해소하고자 기획한 공연 및 악기 체험 프로그램이다.

1부에서는 학생들의 고민을 적은 카드를 보고 즉석에서 개사와 편곡을 해 음악가들이 함께 불러주는 토닥토닥 콘서트를 관람했고 2부에서는 밴드악기 체험, k-pop악기 체험, 학코노(학교에서 코인 노래방) 체험을 했다.

학생들이 모든 악기들을 실제로 만져보면서 소리도 내보고, 평소에 궁금한 점들을 예술가들에게 질문하면서 예술적 식견을 확장하는 기회가 됐다. 또, 노래방에서 다 같이 신나게 노래를 부르면서 스트레스를 내려놓을 수 있는 시간을 가졌다.

최미선 학생(6년)은 "k-pop체험에서 처음 본 악기인 '보코더'가 너무 신기하고 재미있었다"며 "요즘 수업시간에 공부에 집중하기 어려웠는데, 다시 집중 할 수 있을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염종현 교장은 "정해진 기능이 있는 학교라는 공간이 콘서트장과 체험장, 노래방으로 변하고, 그 속에서 자유롭게 즐기는 아이들의 모습이 인상적이었다"며 "우리 아이들의 예술에 대한 도전과 다양한 시각이 자라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