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기계체조 간판 윤나래, 전국체전서 '3관왕'
충북 기계체조 간판 윤나래, 전국체전서 '3관왕'
  • 신동빈 기자
  • 승인 2019.09.22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나래(왼쪽에서 두 번째)와 제천시청 기계체조 팀이 첫날 경기를 마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충북체육회 제공
윤나래(왼쪽에서 두 번째)와 제천시청 기계체조 팀이 첫날 경기를 마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충북체육회 제공

[중부매일 신동빈 기자] 충북 기계체조 간판스타 윤나래(제천시청)가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사전경기에서 3관왕에 올랐다.

지난 18일부터 20일까지 서울잠실실내체육관에서 기계체조 종목 사전경기에서 윤나래는 금메달 3개, 은메달1개, 동메달1개를 획득했다.

대회 첫날 개인종합 49.576점으로 금메달, 단체종합에서 178.401점으로 동메달을 추가하며 순조로운 출발을 보인 윤나래는 대회 마지막날에 마루에서 12.333점, 도마에서 13.034점으로 금메달 2개를 추가하며 3관왕에 올랐다. 또 이단평행봉에서도 11.633점으로 은메달을 획득했다.

정효진 충북체육회 사무처장은 "사전경기부터 메달이 나오면서 좋은 출발을 하게 됐다"며 "기대 이상의 실력을 보여준 윤나래를 비롯한 선수 및 감독, 임원진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