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군, 문화재청 지역문화재 활용사업 공모 선정
청양군, 문화재청 지역문화재 활용사업 공모 선정
  • 김준기 기자
  • 승인 2019.09.22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병장 최익현 선생·모덕사 프로그램 체험·운영
[중부매일 김준기 기자] 청양군은 문화재청이 공모한 지역문화재 활용사업에 선정돼 의병장 최익현 선생과 모덕사를 주제로 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게 됐다고 21일 밝혔다.

지역문화재 활용사업은 지역에 있는 문화재에 담긴 의미와 가치를 새롭게 되살려 지역민들의 문화향유 기회를 늘리고 지역경제 활성화와 고용창출에 도움을 주기 위해 기획된 사업이다.

군은 이번 공모에 '위기의 조선, 그리고 최익현' 프로그램을 제출했다.

이 프로그램은 조선 말기 유학자이자 항일의병활동의 중심에 선 면암 선생과 그의 위패를 모신 모덕사(충청남도 문화재자료 제152호)를 활용하는 체험활동이다.

공모 선정에 따라 군은 사업비 2천750만원으로 군내 초중고 학생과 희망 일반인을 대상으로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주요 프로그램은 ▶역사 속 면암(조선말 역사 속 최익현 선생 관련 강의, 유물전시관 관람) ▶면암 발자취 따라 걷기(유적지 답사) ▶면암 기억하기(추모제향 봉행 체험) ▶면암 상상해 보기(상소문 쓰기, 초상화 그리기) 등이다.

군 관계자는 "문화재 보존이나 관리 차원을 넘어 앞으로는 해당 문화재의 역사·문화적 가치를 되새겨보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