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 충청북도향토음식경연대회 출전팀 전원 입상
증평군, 충청북도향토음식경연대회 출전팀 전원 입상
  • 한기현 기자
  • 승인 2019.09.23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짜만두전골 은상, 산촌묵밥 특별상
[중부매일 한기현 기자] 증평군이 지난 20일 청주대학교에서 열린 23회 충청북도향토음식경연대회에서 은상과 특별상을 수상했다.

충북도가 주최한 이날 충북도향토음식경연대회에서 증평군 출전팀인 대짜만두전골이 만두요리 부문 은상, 산촌묵밥이 향토음식 부문 특별상을 수상했다.

대학생 라이브 경연 부문에서도 한국교통대학교 박수림(식품영양 3년)·김지선(식품영양 3년)씨가 수삼떡갈비와 사과마늘 뒷고기 보쌈으로 장려상을 받았다.

올해는 향토음식, 만두, 향토거리 음식, 대학생 라이브 경연 등 4개 분야에 40개 팀이 참가해 솜씨를 겨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