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 천태산 은행나무 시 모음집 ‘천태산 별나무’ 발간
영동 천태산 은행나무 시 모음집 ‘천태산 별나무’ 발간
  • 윤여군 기자
  • 승인 2019.09.30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일부터 국내 최대 걸개 시화전도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천태산 은행나무를 사랑하는 사람들 대표 양문규 시인은 천태산 은행나무 시 모음집 '천태산 별나무'를 펴내고, 오는 10월 5일부터 12월 31일까지 천태산 일원 국내 최대 걸개 시화전을 연다.

'천태산 별나무' 시 모음집에는 '강상기, 공광규, 권용욱, 김선태, 김준태, 김태수, 나문석, 도종환, 신경림, 안도현, 유승도, 이원규, 이재무, 정희성, 정숙자, 최서림, 최춘희, 하종오, 황구하, 황성용 시인 등 전국의 원로 시인부터 신예 시인까지 401명이 참여했다.

이번 책은 2010년 '시를 부르는 은행나무' 출간 이후 11번째 시 모음집으로 '천태산과 은행나무'를 통해 자연, 생명, 평화, 시가 어우러진 삶의 향연을 더욱 확고하게 자리매김해주고 있다.이 단체의 대표 양문규 시인은 "매년 가을이 되면 전국의 많은 시인들이 시 모음집 발간과 걸개 시화전을 열 수 있도록 시를 보내와 감사하다"고 밝히면서"앞으로도 천태산 은행나무를 통해 영동을 널리 알리는데 일익을 담당하겠다"는 의지를 피력했다.

이 단체는 고귀한 생명을 내일처럼 기뻐하고 감사하게 여기며 나아가 자신과 이웃, 대자연의 생명을 지켜내고 가꾸는 것을 소명으로 '2019 천태산 은행나무 시제 전야제 문화행사를 비롯 천태산 은행나무 시제'를 오는 10월 26일부터 27일(1박 2일)까지 송호수련원과 천태산 은행나무 아래에서 펼칠 예정이다.

한편 2009년 창립된 '천태산 은행나무를 사랑하는 사람들'은 현재 전국 500여 명의 문화예술인이 활동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