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특수학교·용전고 2023년 설립
청주특수학교·용전고 2023년 설립
  • 김금란 기자
  • 승인 2019.10.01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육부 중앙투자심사 통과

[중부매일 김금란 기자] 충북도교육청은 (가칭)청주특수학교와 충주기업도시 내 (가칭)용전고등학교 설립 건이 교육부 2차 정기 중앙투자심사위원회(중투)에서 승인됐다고 1일 밝혔다.

교육부는 지난달 26일 열린 중투에서 도교육청이 제출한 청주특수학교와 용전고등학교를 2023년 3월 개교하는 것으로 모두 '적정' 승인했다.

청주특수학교는 청주혜원학교 과대 과밀을 해소하고 발달단계 장애아동의 전문적 교육을 위해 유·초등 과정 특수학교로 설립할 계획이다.

예산 396억원을 투입하는 학교는 율량동 택지개발지구 약 9400㎡ 부지에 지상 3층, 27학급(유 3학급, 초 24학급) 규모로 지적 장애아동 156명의 학생을 배치할 예정이다.

청주특수학교 신설로 발달단계 장애 학생에 적합한 유·초등 과정 운영과 중·고·전공과 학생 맞춤형 진로·직업교육을 중점 운영할 수 있게 됐다.

용전고는 서충주 신도시 개발에 따른 약 1만4펀374세대 유입에 따른 학생 배치를 위해 설립한다.

용전고는 이번 중투 승인으로 2007년 학교 용지가 설정된 이후 16년 만에 문을 열게 됐다.

용전고의 승인으로 서충주 신도시에는 지난해 개교한 충주 중앙탑초와 올해 개교한 중앙탑중, 2020년 개교예정인 (가칭) 대소원2초중 등 4개 학교가 들어선다.

용전고는 충주기업도시 개발지구 내 약 1만4천582㎡ 부지에 약 294억원을 들여 지상 4층, 25학급(일반 24, 특수 1) 규모로 600명의 학생을 배치할 예정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앞으로도 균등한 교육기회 제공과 개발지구 입주민들의 교육여건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