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공주대 옥룡캠퍼스에 '공동육아나눔터 2호점' 개소
공주시, 공주대 옥룡캠퍼스에 '공동육아나눔터 2호점' 개소
  • 이병인 기자
  • 승인 2019.10.09 13: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이병인 기자] 공주시(시장 김정섭)는 공주대학교 옥룡캠퍼스에서 공동육아나눔터 2호점 개소식을 개최했다.

시에 따르면, 이번에 문을 연 공동육아나눔터는 지난 3월 여성가족부와 신한금융그룹 간 업무협약으로 추진한 '공동육아나눔터 설치지원 사업' 공모 선정에 따라 추진됐다.

옥룡캠퍼스 옛 유아교육관에 들어선 공동육아나눔터 2호점은 부모들이 모여 육아경험과 정보를 공유하고 소통할 수 있는 공간과 아이들 놀이 공간이 조성됐으며, 앞으로 자녀 돌봄 품앗이 및 상시프로그램 등이 운영된다.

또한, 공동육아나눔터에는 신한카드가 초등학생들에게 독서문화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지원한 '아름인 도서관'이 조성돼 시너지 효과가 기대된다.

시는 강북지역 구)보건소 1층에 들어선 1호점에 이어 이번에 강남지역에 2호점이 건립되면서 강남, 강북 지역의 양육친화적 인프라 조성에 큰 보탬이 될 전망이다.

현재 운영 중인 공동육아나눔터 1호점의 경우 장난감, 도서 대여는 물론 영유아를 대상으로 한 신체 유희 활동놀이 및 전통음악 교육 등 상시 프로그램이 전액 무료로 이뤄져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김정섭 시장은 "이웃 간 돌봄 품앗이 활동을 통한 지역중심의 양육환경은 개인주의가 보편적 문화로 자리 잡은 이 시대에 꼭 필요하다"며 "앞으로도 이웃이 있는 가족 분위기 조성 및 지역 내 공동육아 문화가 확산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