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중기청, 소재·부품·장비 강소기업 집중 육성
충북중기청, 소재·부품·장비 강소기업 집중 육성
  • 이완종 기자
  • 승인 2019.10.09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이완종 기자] 충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이 일본 수출규제에 대응하고 소재·부품·장비 경쟁력 강화를 선도할 도내 강소기업을 집중 육성한다고 9일 밝혔다.

중기청에 따르면 이번 사업은 중소벤처기업부의 주관으로 강소기업 100개사를 선정하고 향후 5년간 30개 사업을 통해 기술개발부터 사업화까 기업당 최대 182억원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신청 대상은 총 매출액 중 소재·부품·장비 분야 매출액이 50% 이상이고 R&D역량 및 기술혁신전략을 보유한 중소기업이다.

신청 기업을 대상으로 1차 요건검토, 2차 현장 및 기술평가, 3차 분야별 전문가 심층평가, 4차 최종 평가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최종 평가에서는 후보기업의 공개 발표 등 대국민 공개평가를 거쳐 '강소 100 선정 심의위원회'에서 100개사를 선정하게 된다.

사업설명회는 11일부터 오는 18일까지 전국 6개 권역별로 실시되며 충청권은 16일 대전 테크노파크에서 진행된다.

자세한 사항은 충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 및 기술보증기금 홈페이지 또는 기술보증기금 콜센터(1544-1120)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