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공문서 위조해 친형에게 임금 준 공무원 기소
검찰, 공문서 위조해 친형에게 임금 준 공무원 기소
  • 박성진 기자
  • 승인 2019.10.09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박성진 기자] 청주지검은 공문서를 위조해 친형에게 임금 1천여만원을 제공한 괴산군 공무원 A씨(46)를 불구속 기소했다고 9일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 A씨는 괴산읍사무소에서 일하던 2015년 2월부터 2년 동안 서류를 가짜로 꾸며 친형을 기간제 환경미화원으로 등록한 후 1천60만원을 임금으로 준 혐의를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