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원대, 호텔외식조리학과 한식분야 조리경연대회 '대상'
유원대, 호텔외식조리학과 한식분야 조리경연대회 '대상'
  • 윤여군 기자
  • 승인 2019.10.10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상작품
대상작품

[중부매일 운여군 기자]유원대학교 호텔외식조리학과 학생들이 한식분야 조리경연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두었다.

제23회 충북향토음식경연대회 대학생라이브 부분에 참가한 김원희(4년) 홍혜림(3년)이 '연잎에 싼 복 돼지'로 대상을 수상했고 2019 음성들깨전국요리경연대회에 참가한 백효숙(4년), 박순이(4년)은 '들깨멸치강정', '들깨멸치과자'로 금상을 수상했다.

들깨멸치강정은 대회관람객으로부터 술안주로 어울릴 것 같다며 인기를 모았다.

들깨는 오메가-3 지방산이 풍부한 식재료로 알려져 있는데 여기에 멸치를 넣어 칼슘을 보충하였다. 또한 전통적인 강정은 단맛이 강한데 올리고당을 사용하여 단맛을 줄이고 다진마늘과 고춧가루 양념을 넣어 깔끔한 맛을 살렸다.

금상작품
금상작품

대회를 지도한 지명순 교수는 "앞으로도 지역의 농산물을 활용한 학생들의 창의적인 요리개발 연구에 주력할 것"이라며 "대회를 준비하고 연습하면서 매일 새벽까지 쉬지 않고 메뉴 작품에 온 열정을 쏟았던 학생들과 조리학과 교수진의 헌신이 있기에 가능했다"고 밝혔다.

유원대학교 호텔외식조리학과는 각종 조리대회 참가 및 전공 박람회를 통해 학과의 시그니처와 특화된 조리직 공무원 양성 프로그램으로 전국 최고의 취업률과 창의적 교육과정으로 워라벨 테마의 미래 외식 및 조리업계를 선도하는 인재를 양성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