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지역자활센터,‘카페프란스’ 장계관광단지 매점 오픈
옥천지역자활센터,‘카페프란스’ 장계관광단지 매점 오픈
  • 윤여군 기자
  • 승인 2019.10.15 12: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계관광지 방문객들이 카페프란스 매점에서 음료 등을 구입하고 있다. / 옥천군 제공
장계관광지 방문객들이 카페프란스 매점에서 음료 등을 구입하고 있다. / 옥천군 제공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옥천지역자활센터(센터장 강호신)는 시범사업의 일환으로 안내면 장계리 관광단지 내 매점형태의 '카페프란스'를 오픈했다고 15일 밝혔다.

옥천군이 저소득층 일자리 창출 및 자활·자립 도모를 위해 건물 무상사용을 허가해 지난 8일부터 매점 형태로 판매를 시작했다.

현재 자활사업 참여자 3명이 화요일부터 일요일까지 오전 9시에서 오후 5시까지 교대 근무하고 있다.

그동안 관광단지 내에는 음식을 판매하는 곳이 없어 관광객들의 불편함이 많았으나 이 곳에서 음료, 과자, 컵라면 등 간식거리를 판매해 관광객들의 만족도를 높이고 관광단지 주요 이용시설로 자리 매김할 것으로 기대된다.

주민복지과 여영우 과장은 "이번 카페프란스 매점 오픈이 저소득층의 탈 빈곤을 위해 민·관이 협력해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한 좋은 사례가 되길 바라며 옥천군 저소득층의 일자리 제공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옥천지역자활센터는 근로능력이 있는 수급자 및 차상위 계층의 자활·자립을 위해 외식사업단, 디딤돌 사업단, 가공 사업단, 영농 사업단 등 10개의 자활근로 사업단을 운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