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인 자리 비운 틈타 현금 봉투 훔쳐 달아난 10대들
주인 자리 비운 틈타 현금 봉투 훔쳐 달아난 10대들
  • 박성진 기자
  • 승인 2019.10.24 1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윤소리 기자] 청주흥덕경찰서는 24일 새벽시간대 주인이 자리를 비운 단란주점을 턴 고교생 A(17)군 등 10대 3명을 절도 혐의로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 23일 새벽 1시57분께 청주시 흥덕구 가경동의 한 단란주점에서 주인이 잠시 자리를 비운 틈을 타 카운터에서 현금 400만원이 담긴 봉투를 훔쳐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