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등 플레이 가족캠프'로 성평등 문화 확산
'평등 플레이 가족캠프'로 성평등 문화 확산
  • 이지효 기자
  • 승인 2019.11.03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여성재단 2일~3일 영동 국악촌서 개최

[중부매일 이지효 기자] 충북여성재단(대표이사 이남희)은 가족의 평등한 관계 형성을 위한 '평등 플레이 가족캠프'를 2일~3일 영동 국악촌에서 개최했다.

평등 플레이 가족캠프는 충북 남부권(보은군, 옥천군, 영동군)에 거주하는 가족을 위한 캠프로 준비했다.

영동 국악촌에서 진행된 '평등 플레이 가족캠프'는 성평등 인식과 계획을 만드는 가족메이커스(성평등 집만들기), 야외에서 하는 가족행복활동 등 다채로운 가족 참여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다양한 성평등 프로그램 참여한 가족들은 소통과 화합의 과정을 통해 자연스럽게 남성의 양육 참여의 필요성에 공감했다.

2일에는 '가족 성평등 상징 가족 정원 만들기' 프로그램에서 가족 구성원 모두 성평등을 실천하기 위한 각자의 역할을 정하고 생활 속에서 지속적으로 지켜나가기를 서약하는 의미있는 시간을 가졌다.

이남희 충북여성재단 대표이사는 "성 고정관념과 편견에 대한 인식을 바꿔 평등한 가족 문화를 조성하고자 마련한 '평등 플레이 가족캠프'는 도내 가족들이 참여해 가정 내 성역할을 다시 한 번 생각하고 가족구성원간 유대감을 강화하는 기회가 되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재단은 앞으로도 가족들이 즐겁게 참여할 수 있는 성평등 프로그램을 통해 가족친화 문화를 확산하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충북여성재단은 지난 6월 충청북도 자연학습원에서 충북 중부권 거주 가족을 위한 가족캠프와 7월 충주옹달샘에서 충북 북부권 거주 가족을 위한 가족캠프를 진행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