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태정 대전시장, 7일~18일 아프리카 출장
허태정 대전시장, 7일~18일 아프리카 출장
  • 김강중 기자
  • 승인 2019.11.05 14: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김강중 기자] 허태정 대전시장은 오는 7일~18일까지 아프리카 케냐 및 남아공 출장길에 나선다.

이번 출장에서 2022년 세계지방정부연합(UCLG) 총회 유치와 유엔 해비타트(UN-Habitat)와 공적개발원조(ODA) 사업 협력방안 등을 모색한다.

허 시장은 첫 일정으로 8일 아프리카 케냐 나이로비 유엔 해비타트(UN-Habitat) 본부를 방문해 메이무나 모우드 셔리프 사무총장과 대전형 공적개발원조(ODA-CPTED)사업 양해각서(MOU)를 체결한다.

시는 이번 양해각서 체결로 우호도시인 인도네시아 탕그랑셀라탄에 대전 청년을 파견해 유엔 해비타트와 공동으로 범죄예방 환경디자인 사업인 '대전형 공적개발원조(ODA-CPTED) 모델'을 개발해 개도국에 노하우를 전수한다.

허 시장은 오는 11~15일까지 남아공 더반에서 열리는 제6회 세계지방정부연합(UCLG) 총회에 참석해 '2022세계지방정부연합 대전 총회' 유치를 위해 막바지 활동을 펼친다.

11일에는 남아공 더반시장을 만나 자매도시로서 교류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또 12일에는 세계지방정부연합 공동 회장에 도전하는 중국 시안시장과도 교류의향서를 체결할 계획이다.

총회 마지막 날인 15일에는 세계이사회(World Council)에서 차기 총회 개최지로 대전이 확정될 경우 수락 연설도 할 예정이다.

허태정 시장은 "이번 출장을 통해 저개발국에 대한 공적개발원조를 통해 국제적 위상을 높이고, 세계지방정부연합 총회를 반드시 대전에 유치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