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서 창고 두 곳에 잇따라 불 지른 40대 입건
청주서 창고 두 곳에 잇따라 불 지른 40대 입건
  • 신동빈 기자
  • 승인 2019.11.06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신동빈 기자] 청주흥덕경찰서는 창고 2곳에 잇따라 불을 지른 A(49)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6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전날 오후 2시 40분께 서원구 현도면 자신의 집에서 50m 떨어진 B씨의 창고에 불을 지른 혐의(현주건조물방화)를 받는다. A씨는 약 1시간 후 자신의 집 창고에도 불을 질렀다.

이 불로 소방서 추산 670여만 원의 재산피해가 났다. 인명피해는 없었다.

인접한 창고 2곳에서 불이 난 것을 수상히 여긴 경찰은 CCTV 등을 분석해 A씨를 붙잡았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