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거진천 복지박람회 성황리 열려
생거진천 복지박람회 성황리 열려
  • 한기현 기자
  • 승인 2019.11.12 1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복지 정책 홍보, 체험부스 운영
[중부매일 한기현 기자] '제1회 생거진천 복지박람회'가 12일 진천읍 화랑관에서 주민 1천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성황리에 열렸다.

진천군이 주최하고 진천군사회복지협의회가 주관한 이날 박람회는 '모두가 공유하는 삶의 질 향상, 사람 중심의 미래도시 생거진천'을 주제로 군에서 추진하는 복지사업을 소개했다.

체험 부스에서는 충북도와 진천군 사회복지기관 및 단체가 시각장애인 체험, 치매 인지 검사 등 38개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가수 구현모가 진행한 복지 토크 콘서트에서는 전정애 부군수, 이규창 진천군사회복지협의회 회장이 참석해 주민이 질문한 복지 이슈에 대답하고 군의 핵심 복지 정책과 방향을 설명했다.

플리마켓과 북한음식체험관에서는 시중보다 물건을 싸게 팔고 다양한 먹거리를 선보였다.

송기섭 군수는 개회식 인사말에서 "오늘 행사는 다양한 복지사업을 홍보하고 군의 복지 정책을 군민과 공유하고 소통하는 자리"라며 "'사람 중심의 도시'를 실현하기 위해 항상 군민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고 군민 눈높이에 맞는 맞춤형 복지 서비스 제공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