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전문건설회관, 예산군 삽교읍 목리로 이전
충남전문건설회관, 예산군 삽교읍 목리로 이전
  • 최현구 기자
  • 승인 2019.11.13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포신도시 예산지역 개발 촉진 전망

[중부매일 최현구 기자] 충남전문건설회관 준공식이 지난12일 예산군 삽교읍 목리 예학로 10-22 일원에서 개최됐다.

이날 준공식에는 황선봉 예산군수, 홍문표 국회의원, 김용찬 충청남도 행정부지사, 유병국 충남도의회 의장 , 김기영 충남도의회 의원, 김지철 충남교육감, 유대운 전문건설공제조합 이사장, 김영윤 대한전문건설협회중앙회장, 이호명 세종시·충남도 전문건설협회장을 비롯한 건설관련단체장 등 150여명이 참석했다.

충남전문건설회관은 지하 2층, 지상 7층, 건축면적 808.12㎡로 전문건설공제조합에서 지난 9월 18일 준공했으며 전문건설공제조합 예산지점은 10월 7일 입주해 7명이 근무하고 있고 지난달 4일에는 대한전문건설협회 세종시·충남도회 10명과 (재)충청남도복지재단에서 16명이 입주해 전문건설회관 내 근무를 하고 있다.

전문건설회관은 충남도청에 인접해 있고 대한전문건설협회 충남협회와 전문건설공제조합이 같은 건물에 있어 편리한 업무가 가능하며 전문건설공제조합 예산지점과 대한전문건설협회 세종시·충청남도회도 예산으로 이전해 앞으로 관련 산업의 활성화 및 개발이 다소 늦은 내포신도시 예산지역 개발이 촉진될 전망이다.

황선봉 예산군수는 "올해 예산지명 1100년이 되는 뜻깊은 해를 맞아 충남전문건설회관 준공을 계기로 내포신도시 예산지역에 투자하시는 분 모두 대박이 나시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