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강 수능한파 찾아온다… 내일 아침 영하권
최강 수능한파 찾아온다… 내일 아침 영하권
  • 신동빈 기자
  • 승인 2019.11.13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신동빈 기자]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일인 13일 영하권 한파가 몰아칠 것으로 전망된다.

청주기상지청에 따르면 이날 일 최저기온은 제천·음성 -6도, 괴산 -5도, 충주·진천·증평 -4도, 단양·보은 -3도, 영동 -2도, 옥천 -1도, 청주 0도 등이다. 이는 전날보다 최대 5도 낮아진 수치다.

기상지청 관계자는 "전날 내린 비로 수능 당일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지겠다"며 "곳곳에 빙판길이 형성될 수 있어 교통안전에 각별한 유의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Tag
#날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