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 청전뜰 일원에 지방정원 조성
제천 청전뜰 일원에 지방정원 조성
  • 서병철 기자
  • 승인 2019.11.14 1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市, 2023년까지 60억원 투입
제천시가 60억원의 사업비를 들여 2023년까지 청전뜰 일원에 지방정원을 조성한다. /제천시 제공
제천시가 60억원의 사업비를 들여 2023년까지 청전뜰 일원에 지방정원을 조성한다. /제천시 제공

[중부매일 서병철 기자] 제천시가 오는 2023년까지 청전뜰 일원에 지방정원을 조성한다.

14일 시에 따르면 지방분권 정책의 일환인 균형발전특별회계에서 지방이양 사무로 전환된 지방정원 조성사업에 선정돼 내년부터 3년간 60억원(도비 65%, 시비35%)을 투입한다.

지방정원 조성사업은 민선 7기 핵심 공약사업인 '초록길 드림팜랜드' 사업 중 하나로, 2020년부터 2023년까지 모산동 466-1번지 청전뜰 일원을 대상으로 추진한다.

시는 한방테마·천이·시민참여 등 10개의 테마정원을 포함한 지방정원을 꾸밀 방침이다.

내년에는 주민설명회와 관련 단체 및 전문가 자문을 거쳐 편입토지에 대한 보상을 끝내고, 2021년 시설공사에 착수해 2023년 12월 완공하게 된다.

최종국 공원녹지팀장은 "청전뜰 일원에 지방정원이 조성되면 다양한 관광자원과 결합해 시너지 효과가 증대될 것"이라며 "많은 관광객들이 방문할 수 있도록 제천 만의 특색있는 정원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