멍석 김문태의 동심화 - 희망퇴직
멍석 김문태의 동심화 - 희망퇴직
  • 중부매일
  • 승인 2019.11.19 0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 마당 안병호, 그림 멍석 김문태

희망퇴직 / 마당 안병호

쓰러질 것 같지 않은 나무
태풍 불어 휘청이니
수십 년 생사고락 함께한 동료
추풍낙엽 되어 하나 둘 떠나가네
텅 빈 나뭇가지 위에서
부엉이 밤샘 울었나 보다
아침 이슬 맺힌 걸 보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