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4회 영동군 난계국악단과 학생 협연 '청어람' 개최
제4회 영동군 난계국악단과 학생 협연 '청어람' 개최
  • 윤여군 기자
  • 승인 2019.11.19 12: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22일 국악체험촌
난계국악단과 차세대 국악인들의 화려한 협연의 무대인 '청어람'이 오는 22일 오후 2시 국악체험촌 우리소리관에서 열린다. / 영동군 제공
난계국악단과 차세대 국악인들의 화려한 협연의 무대인 '청어람'이 오는 22일 오후 2시 국악체험촌 우리소리관에서 열린다. / 영동군 제공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영동 난계국악단과 차세대 국악인들의 화려한 협연의 무대인 '청어람'이 오는 22일 국악체험촌에서 열린다.

이 공연은 영동군이 차세대를 이끌어 갈 젊은 국악인에게 공연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영동군 난계국악단과 학생 협연 '청어람'과 4번째 마련된다.

이날 오후 2시 영동국악체험촌 우리소리관 공연장에서 열리는 이 공연에서 젊은 국악인들과의 조화롭고 아름다운 국악선율을 선보일 예정으로 가야금 협주곡 '찬기파랑가'를 시작으로 각 협연자별 특색을 살린 5곡의 협주곡을 연주한다.

이 공연에 참여하는 협연자는 지난달 25일 오디션 과정을 거쳐 선발된 최고 기량의 학생들이다.

임재인(가야금·한국예술종합학교), 유현지(거문고·경북대학교), 강다은(가야금병창·수원대학교), 최정윤(해금·이화여자대학교), 권혁진(타악·서울예술대학교)학생이 그 주인공들이다.

공연 후 난계국악단장(김창호 영동군 부군수)의 협연증서를 수여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청어람' 공연은 협연의 주인공이 된 학생들에게 역량 있는 국악인으로 도약할 수 있는 소중한 기회를 제공하고 앞으로 전통 국악을 이끌어 나갈 수 있는 경험과 동기를 부여하는 뜻 깊은 행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