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태정 대전시장, 간부공무원과 귀국회의
허태정 대전시장, 간부공무원과 귀국회의
  • 김강중 기자
  • 승인 2019.11.19 14: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19일 오전 시청에서 간부공무원들과 귀국회의를 가졌다.  / 대전시 제공
허태정 대전시장은 19일 오전 시청에서 간부공무원들과 귀국회의를 가졌다. / 대전시 제공

[중부매일 김강중 기자] 허태정 대전시장은 19일 오전 시청에서 간부공무원들과 귀국회의를 가졌다.

허 시장은 이번 해외출장에서 2022년 세계지방정부연합(UCLG) 총회를 유치한 것에 대한 의미와 현장분위기를 전했다. 또 국가외교 중심 교류가 도시 간 교류로 변화되고 있음을 설명했다.

그는 이어 "출장 중 많은 인사들을 만났는데 대한한국은 물론 대전에 대한 좋은 인식이 널리 퍼져있어 깜짝 놀랐다"며 "대전이 과학도시라고 각인된 것 등 구체적으로 우리 존재가 알려져 있었다"고 말했다.

허 시장은 "이제 국제관계가 과거 국가와 외교 중심으로 이뤄졌다면 이젠 도시별 네트워크가 매우 중요한 요소임을 느꼈다"며 "우리가 자체적으로 외적인 활동을 넓히는 것이 도시경쟁력은 물론 국가경쟁력에도 큰 힘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허 시장은 이번 출장 중 규제자유특구 지정 등 많은 성과를 거둔 것에 대한 직원 노고에 감사의 뜻을 전했다.

허 시장은 "이번에 세계지방정부연합 총회를 확정짓는 동안 규제자유특구 추가지정 소식을 듣고 무척 기뻤다"며 "최근 혁신도시법 개정 등 우리시 숙원사업이 하나씩 해결되는 등 좋은 분위기를 이어가고 있다"고 평가했다.

이 밖에 이날 허 시장은 국비 추가확보를 위한 국회 방문 준비, 대전역세권 개발 진행상황 등 현안을 점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